남가주명성교회(담임 정해진 목사)는 지난 16일, 교회 창립 22주년 감사예배와 이재익 장로, 김희은, 유연수 권사, 유주영, 이중홍 안수집사 임직식을 가졌다.

이날 "에벤에셀의 하나님"(사무엘상 7장 12-14절)이란 제목으로 설교한 정해진 목사는 "명성교회가 지금까지 올 수 있었던 것은 오직 에벤에셀 하나님의 은혜였다"며 "명성교회는 앞으로도 하나님만 예배하고, 어떤 상황에서도 감사하며 살아가자"고 전했다. 

Like Us on Facebook

이날 축사는 안우진 목사가 전했으며, 이재익 장로가 답사했다. 이날 예배는 서정이 목사의 축도로 마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