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을 원하는 장소에 두기만 하면 자동으로 충전이 된다. 전선 없이 휴대용 기기에 전원을 공급하거나 충전할 수 있는 무선충전기술 관련 특허출원이 급증하고 있다.

특허청(청장 이수원)은 무선충전기술에 관한 특허출원이 최근 5년간 매년 50% 이상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충전범위가 넓은 자기공명방식 무선충전기술 관련 특허출원은 2006년 1건에서 2010년에는 65건으로 급격하게 증가하였다.

이는 최근 스마트폰과 태블릿 PC 등 휴대용 기기의 보급 확대로 충전 편리성에 대한 소비자의 요구가 커짐에 따라 기업 등이 무선충전기술 개발에 적극 나서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기술별 출원분포를 살펴보면, 휴대용 기기를 충전패드 위에 올려놓기만 해도 충전되는 전자기유도방식이 58%였고, 수 미터 떨어진 충전거리에서 자유로이 충전할 수 있는 자기공명방식이 42%를 차지하였다.

전체출원 중 출원인별 비중은 대기업 41%, 개인 23%, 중소기업 20%, 대학·연구기관이 16%였으며, 특히, 자기공명방식 무선충전기술의 경우 대기업 비중이 59%에 달해 대기업의 출원이 활발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업체인 아이서플라이에 따르면 전 세계 무선충전시장은 2010년 1.24억 달러에서 2015년 약 237억 달러 규모가 되어 연평균 186%에 이르는 고속 성장을 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따라 향후 무선충전, 유해 전자파 방지 및 과금 등과 관련된 특허출원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Like Us on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