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stats
에디션 선택 통합홈 English 로스앤젤레스 뉴욕 워싱턴DC 애틀랜타 시애틀 샌프란시스코 시카고 한국기독일보
X
뉴스 기독교 경제 Tech 라이프 오피니언 크리스천 잡스 포토 비디오

드림웍스, 가톨릭 어린이 섹스 스캔들 영화로

기독일보 신디 김 atldaily@gmail.com

입력 Apr 03, 2013 08:37 AM PDT

Print 글자 크기 + -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드림웍스 영화사 로고.

미국의 대형 영화사인 드림웍스에서 가톨릭 교회의 '어린이 성(性) 착취와 스캔들'을 영화로 제작하겠다고 발표해 우려를 낳고 있다.

영화는 가톨릭 교회가 조직적으로 성 착취 문제를 덮으려 했던 문제를 밝혀내 2002년 퓰리쳐 상을 수상한 보스톤 글로브의 보도내용을 토대로 제작될 것으로 보인다. 드림웍스는 이를 위해 보스톤 글로브의 저작권을 사들인 상태다.

Like Us on Facebook

'윈윈'의 톰 맥카티 감독은 이번 영화의 감독을 맡게 되며, 그와 함께 프로젝트 'The Fifth Estate'의 대본을 공동으로 맡기도 한 조쉬 싱거가 함께 대본을 맡을 예정이다.

"보스톤 글로브가 밝혀낸 가톨릭 성직자의 스캔들은 전 세계적으로 퍼진 더 큰 '이야기'(성 스캔들)를 열어내는 결과를 초래했다. 기자들과 편집작가들이 팀을 이뤄 이 소재를 드라마틱하고 설득력 있는 이야기로 엮어 낼 것이다"라고 드림웍스의 홀리 바리오 대표는 밝혔다.

© 2016 Christianitydaily.com All rights reserved. Do not reproduce without permission.

의견 나누기

Real Time Analytics
Web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