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stats
에디션 선택 통합홈 English 로스앤젤레스 뉴욕 워싱턴DC 애틀랜타 시애틀 샌프란시스코 시카고 한국기독일보
SEA.chdaily.com
2017.06.26 (월)
X
뉴스 기독교 경제 Tech 라이프 오피니언 크리스천 잡스 포토 비디오

문재인 대통령 직무수행 국민들 전망 ‘잘할 것’ 87%

기독일보 이대웅 기자

입력 May 19, 2017 10:57 AM PDT

Print 글자 크기 + -

기사 보내기 Facebook Twitter

‘잘못할 것’ 7%에 그쳐… 민주당 지지도는 48% 달해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제19대 대통령에 당선됐다. ⓒ문재인 공식 홈페이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제19대 대통령에 당선됐다. ⓒ문재인 공식 홈페이지

한국갤럽에서 2017년 5월 셋째 주(16-18일) 전국 성인 1,004명에게 문재인 대통령이 앞으로 5년 동안 대통령으로서의 직무 수행 전망을 물은 결과 87%가 '잘할 것'이라고 내다봤으며, 7%만 '잘못할 것'이라고 답했다. 6%는 의견을 유보했다(어느 쪽도 아님 2%, 모름/응답거절 4%).

주요 지지정당별로 보면 더불어민주당 지지층(486명)의 98%가 긍정적으로 전망했고 야당인 정의당(72명), 국민의당(81명), 바른정당(71명) 지지층에서도 그 비율이 각각 96%, 86%, 83%로 높게 나타났다. 자유한국당 지지층(78명)에서도 '잘할 것'이라는 응답이 55%로 '잘못할 것'이라고 답한 32%보다 많았다.

Like Us on Facebook

이전 박근혜 정권과는 다른 정권 초기 소통 행보가 호평을 얻으면서 기대감이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

취임 2주차 기준 향후 5년 직무 수행 긍정 전망은 2008년 제17대 이명박 대통령 79%, 2013년 제18대 박근혜 대통령 71%였다. 1993년 제14대 김영삼 대통령의 취임 1주차 직무 수행 전망은 '잘할 것' 85%, '잘못할 것' 6%였다.

새 대통령에게 바라는 점 설문 결과.
새 대통령에게 바라는 점 설문 결과.

새 대통령에게 바라는 점이나 하고 싶은 말을 물은 결과(자유응답) '초지일관/ 끝까지 잘하길/ 초심 잃지 않길 바란다'가 11%로 가장 높았다. 경제 안정 내지 활성화가 9%, 복지/ 서민 위한 정책 확대가 7%, 개혁/ 적폐청산/ 부정부패 철폐 6%, 잘했으면 좋겠다/ 잘하리라 믿는다 6%, 나라다운 나라/ 공정·정의·상식이 통하는 사회 6%, 일자리 창출/청년 실업 대책 5%, 공약 실천 5% 순이었다.

한국갤럽 측은 "이는 크게 세 가지로 요약된다. 첫째로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지지층의 강한 믿음과 변화에 대한 높은 기대, 둘째로 후보 시절 내세운 공약 실천 요구, 셋째로 협치·안보·대북 지원 억제 등 현 야권 지지층의 우려 섞인 바람"이라고 설명했다.

대통령 취임에 힘입어 더불어민주당 지지도는 48%에 달했다. 이는 창당 이래 최고치이자 민주당 계열 정당의 최고치이며, 대선 직전에 비해 13%나 높은 수치이다.

제15대 김대중 대통령 취임 첫 해인 1998년 당시 여당이던 새정치국민회의 지지도가 3월 45%, 6월 43%, 9월 38%, 12월 40%를 기록했을 뿐이다.

이에 반비례해 야당 지지도는 일제히 하락했다. 자유한국당은 대선 직전 대비 7%, 국민의당은 6% 하락해 두 당 모두 창당 이후 지지도가 최저를 기록했다. 바른정당과 정의당도 각각 1%씩 하락했다.

© 2016 Christianitydaily.com All rights reserved. Do not reproduce without permission.

의견 나누기

Real Time Analytics
Web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