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stats

미국교회

  • 테네시주 빌 리(Bill Lee) 주지사

    테네시 주지사, 취임후 세 번째 ‘기도•금식•겸손의 날’ 선포

    취임 3년을 맞은 미국 테네시 주지사가 전역에 걸쳐 기도와 금식과 겸손을 요청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가 최근 보도했다. 빌 리(Bill Lee) 테네시 주지사는 지난 11일을 기도와 금식의 날로 바치겠다는 선언문에 서명했고 이는…
  • 중국 정부가 코로나19 상황 가운데 시민들을 감시하고 있는 모습. ⓒ릴리스 인터내셔널 페이스북

    알버트 모흘러 총장 “낙태 제동 건 中정부, 전체주의는 여전”

    미국 남침례신학대학 총장이 비의학적인 이유로 낙태를 제한하려는 중국의 행보에 대해 “낙태를 반대하면서도, 생명을 옹호하지는 않고 있다”고 비판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알버트 모흘러 주니어 총장은 최근…
  • ⓒPixabay

    자칭 ‘거듭난 기독교인’ 70% “예수만이 유일한 길 아냐”

    스스로 거듭난 기독교인이라고 여기는 이들 중 약 70%가 "예수님이 하나님께 가는 유일한 길"이라는 성경적 입장에 동의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기독교 세계관 정립 사역을 하는 '프로브…
  • 국가 기도의 날에 기도하는 미국인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

    美 교회 절반 이상이 “출석 교인 65명 이하”

    미국 전체 교인들의 수가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릴리전뉴스서비스(RNS)에 따르면, FACT(Faith Communities Today)가 최근 15,278개 교회를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지난 2015년에서 2020년 사이 출석률 중앙값이 7% 줄어든 것으…
  • ▲PCUSA 본부 전경. ⓒCOURTESY OF PCUSA

    “美 목회자들, 사역 열정 높지만 일상적 피로 경험”

    미국장로교(PCUSA) 소속 목회자 중 거의 절반이 일상적으로 피로를 경험하고 있다는 새로운 보고서가 나왔다. 이들 중 안식을 취하는 이들은 소수였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PCUSA 리서치 서비스(PCUSA Research Service)…
  • 브룩랜드 침례교회에서 간증을 전하는 질 바이든 여사. ©페이스북 캡처

    질 바이든 “아들의 죽음 후, 내 신앙에 배신감 느꼈다”

    미국 퍼스트레이디인 질 바이든 여사가 "지난 2015년 뇌암으로 의붓아들인 보 바이든이 사망하기 전 하나님께서 '마지막 간절한 기도'에 응답하지 않으셨을 때, 배신 당한 것 같은 느낌에 기도조차 할 수 없었다"라고 밝혔다. 미…
  • ▲국가 기도의 날에 기도하는 미국인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

    美 교회 절반 이상이 “출석 교인 65명 이하”

    미국 전체 교인들의 수가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릴리전뉴스서비스(RNS)에 따르면, FACT(Faith Communities Today)가 최근 15,278개 교회를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지난 2015년에서 2020년 사이 출석률 중앙값이 7% 줄어든 것으로 …
  • 토니 에반스 목사

    토니 에반스 “하나님과의 불일치, 사단의 침투 초래해”

    미국의 저명한 목회자인 토니 에반스가 하나님은 그리스도인들에게 그들이 누구인지 보여주기 위해 마귀도 부리신다고 설명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토니 에반스 목사는 지난 17일 자신이 담임하는 텍사스주 댈러…
  • 영국 거리 설교가 마이크 오버드 씨

    영 ‘거리설교 체포는 적법’ 법원 판결…전도자 4명 ‘즉각 항소’

    영국에서 거리 설교를 하다 체포된 것이 합법적이라는 법원 판결에 대해 거리 설교자 4명이 항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영국 크리스천투데이 19일(현지시각) 보도에 따르면, 지난 2016년 마이크 오버드, 돈 칸스, 마이크 스톡웰, AJ…
  • 캔슬 컬처 혐오

    마이클 브라운 “캔슬컬처, 농담도 문제 삼는 숨막힌 이념”

    미국 크리스천포스트 칼럼니스트인 마이클 브라운 박사가 영화배우가 38년 전 시상식에서 한 발언을 문제삼는 캔슬컬처(Cancel Culture)의 폐해에 대해 입을 열었다. 18일 브라운은 ‘기쁨 없는 취소 문화’라는 제목으로 크리스천…
  • 이전 후 첫 예배는 미국교회와 연합으로 드렸다. 류승례 목사가 축도했다.

    미 복음주의 개신교인 49% “코로나 제한없이 대면 예배 참석”

    미국 퓨리서치센터가 발표한 새 보고서에 따르면, 교회에 다니는 복음주의 개신교인의 약 절반이코로나19 관련 제한 없이, 대면 예배에 참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서에서 복음주의 개신교인의 49%는 “최소 한 달에 한…
  • 미국개혁교회 총회가 진행 중이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

    미국개혁교회(RCA), 성소수자 서품 및 동성혼 논의 시작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교단 중 하나인 미국개혁교회(Reformed Church in America, 이하 RCA)가 성소수자 서품 및 동성결혼과 관련된 논쟁의 종식을 위한 개편안 마련에 나섰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RCA 총회는 16일 약 18만…
  • 성경과 기도하는 손

    미국 기독교인 75% “매주 한 번 이상 성경 읽어”

    복음주의 기독교 미국인들이 주류 기독교인들보다 실천적 기독교인일 가능성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미국 성서공회는 최근 “미국 교회 안에 성경”이라는 제목의 제11차 연례 보고서를 발…
  • 남침례회 로니 플로이드 총회장

    미 남침례교, 성학대 조사위원장 로니 플로이드 사임

    미국 남침례회(SBC)의 교단 내 성학대 조사를 집행해 온 위원회의 수장이 사임을 발표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가 최근 보도했다. 남침례회 집행위원회 회장이자 아칸소주 노스웨스트 크로스교회의 원로인 로니 플로이드 목…
  • ⓒUnsplash

    美 테네시주지사, 3년 연속 금식와 기도의 날 선포

    빌 리(Bill Lee) 테네시주지사가 주 전역에 걸쳐 기도와 금식의 날을 선포하고 ‘하나님의 주권’을 인정하자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빌 리 주지사는 자신이 취임하던 해인 2019년부터 올해까지 총 3번째 매년 금식와 기도의 날…
Real Time Analytics
Web Analytics